이안로드 집중호우 수해피해 지역에 마스크 1만장 및 장어탕 1000인분 기부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수해피해를 입은 광주시민을 응원하는 따뜻한 손길이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14일 ㈜이안로드에서 마스크 1만 장, 장어미식가에서 장어탕 1000인 분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서울소재 투자중개기업 ㈜이안로드는 계열사 ㈜이안마스크에서 생산하는 비말차단마스크 1만 장을 전달했다. 권대욱 ㈜이안로드 대표는 “유례없는 폭우로 수해를 입은 광주시민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비말차단 마스크를 기부했다”며 “하루빨리 수해를 극복하고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마스크는 침수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경기도 고양시 소재 장어미식가는 광주지역 이재민들을 위해 황칠풍천장어탕 1000인 분(500팩)을 기탁했다. 김상규 장어미식가 대표는 “작은 정성이지만 힘든 시간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에게 장어탕이 큰 힘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다”며 기부배경을 밝혔다. 장어탕은 임시주거시설에서 생활 중인 이재민들에게 전달된다. 김종효 행정부시장은 “전국 각지에서 전해진 따뜻한 마음이 광주 수재민들에게 큰 위로가 될 것이다”며 “어려울 때 더욱 빛나는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으로 이번 위기도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뉴스워커(http://www.newsworker.co.kr)